top of page
DSCF0996 (완성).jpg

60, 90, 120📐

청담동 근린생활시설

들어가며

개요

경사지와 사선 형상에 놓인 땅의 활용을 200%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 있을까?🤔 이번 프로젝트는 건축물의 디자인이 온전히 땅을 이해하고 받아들인 모습이 될 수 있도록 목표를 정했습니다📐 위기를 기회로 바꿀 수 있다고 했던가. 땅이 가지고 있는 단점을 장점으로 전환하기 위해 수많은 건축적 생각은 물론이고 이를 동의할 수 있는 의뢰인 안목까지 요구 되었답니다. 가상의 선으로 구획된 '지적선'이 눈으로 볼 수 있는 '건축물 외관선' 으로 구현되기까지, '청담동의 엣지' 60, 90, 120 프로젝트 이야기를 들려드릴게요

 대지위치 :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  설계년도 : 2022.05
•  준공년도 : 2023.12

•  대지면적 : 375.8㎡

 연  면  적 : 1,059.8㎡
  규       모 : B2~4F
 설계유형 : 신축공사

 설계 : 인에이 건축
•  감리 : 인에이 건축
•  구조 : 경제구조

•  설비 : 건우엔지니어링

•  시공 : 미소건설

 촬영 : 김용성 작가

11111111.jpg

1. DESIGN ISSUE

이 땅은 2m정도의 높이차가 있고,  직사각형의 대지경계에서 사선으로 잘려 도로와 많이 접해있다는게 특징이었죠💛  대지의 특성을 면밀히 분석하고 이를 구상적으로 활용해 그대로 건축디자인으로 연결하기로 했어요🙆

22.jpg

2. DESIGN ISSUE

​저희 땅 주변 건물들 대부분이 전면도로에 대응한 형태가 아니라, 대상지 내 경계선을 따라 직사각형의 형태로 계획돼 있었어요🧐 때문에 도로변에서의 파사드 구성은 계단식으로 분절돼 있죠. 그래서 도로변에서 보는 건축물은 날이 선듯한 모서리들이 모인 위협적인 분위기 도시풍경을 만들고 있었고요😧

그래서  ,우리는 이러한 도시풍경적 문제와 향후 주변과 어우러질 건축물이 함께 어우러지길 바랬고, 자연스럽게 대지의 형태가 가지는 예각과 둔각의  형태가 건물에 드러나도록하여 특성을 부여하고자 했어요❗👍

ezgif.com-gif-maker.gif

3. Volum Design Study

대지의 형상에 따라 형태를 그대로 건축 외관에 적용하다보니, 직사각형 형태의 건축물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예각과 둔각의 형태로 드러나게 됐어요📐  대지의 형상을 닮은 외관은 모습은 사람이 걸어오는 방향에 따라 건축물이 달리 보이는 효과를 줄수 있겠죠  (*/ω\*)

예각이 보이는 방향에서는 보다 긴장감 있고  동적,

둔각이 보이는 방향에서는 안정이고 정적으로 보일꺼에요.📐

1.jpg

60' 예갹

3.jpg

90' 직각

2.jpg

120' 둔각

4. Elevation Study

이거 봐요!!!! 각도에 따라 느낌이 다르죠?

 

건축 초기 단계에 많은 대안들이 있었지만 우리는 각도에 따른 변화감을 보다 적극적으로 느낄수 있도록하며, 각각의 각도가 반복적으로 노출해 땅을 닮은 컨셉이 입면계획에 그대로 드러나도록 계획했어요😮 그러기 위해 수평의 띠를 강조하는 매스 스터디를 진행했었죠📏

건축 외관의 모습은 보는 방향에 따라 평면상으로는 그 차이를 느끼기 힘들지만, 이를 입체적으로  보면 건축물을 감는 수평의 선의 꺽임의 정도(예각과 둔각)에 따라 그 차이를 확연히 느낄 수 있거든요. 

ezgif.com-gif-maker (1).gif

5. Various Elevation

이후 실시설계 단에에서는 그 차이를 미세하게 변화시켜 통해 다채로운 입면 형상을 구현했답니다😃

정북일조 사선제한으로 인해 상층부에서 줄어드는 면적이 많은 반면, 층고는 최대한 높고, 연면적은 최대한으로 찾아 내야 했어요🥺 건축물 전면 수평띠의 깊이 차이를  크게 조성하기 힘들었지만 디자인의 핵심을 잃어버리지 않게 그 비율과 형태를 정리해 나갔어요✍️

6. Final Deisgn

이번 프로젝트는 확 시선을 끄는 이미지나 강한 컨셉을 가지고 표현을 하기보다 세심한 건축적 고민을 통해 건축을 계획하고 싶었어요✍  대지가 가진 조건, 눈에는 보이지않고 지적선으로만 존재하는 대지경계선은  관념적일수도, 구상적일수도 있는 이 무형의 선이 어떻게 보여질 수 있을지 고민하게 만들었죠🤔 이러한 저희의 고민들을 고수란히 담긴 프로젝트로 마무리할 수 있는 귀한 경험이었습니다👍

Construction Period
2023.01~2023.12

DSCF0996 (완성).jpg
DSCF1030-보정.jpg
DSCF1060 (완성).jpg
DSCF0908-HDR-파노라마.jpg
DSCF0718-HDR-파노라마.jpg
DSCF0697.jpg
DSCF0330-보정.jpg
DSCF0300 (완성).jpg
DSCF0303 (완성).jpg
DSCF7133-보정.jpg
DSCF0308-보정.jpg
DSCF0333.jpg
DSCF7358-HDR-파노라마_(완성).jpg
DSCF7035 (완성).jpg
DSCF7374-Pano보정 (완성).jpg
DSCF7041 (완성).jpg
DSCF7011(완성).jpg
DSCF6983_완성.jpg
DSCF6977_2 (완성).jpg
DSCF7453-HDR.jpg
DSCF7468-Pano.jpg
DJI_0004.jpg
DJI_0026-2.jpg
DJI_0996.jpg
DSCF1099.jpg
04-1.png

JH
(Project Manage)

03-1.png

YJ

02-1.png

TK 

건축주의 의도가 명확하고 소통이 잘되었던거 같다. 디자인을 하고했던 방향이 잘 설정되어 보다 세부적인 고민들을 많이 할 수 있는 여건이 될 수 있었다. 😃 한국의 미는 ’검이불루 화이불치’라 하지않았던가. 👍 검소하되 누추하지아니하고 화려하되 사치스럽지 않도록 하조가 했다. 어찌보면 밋밋해 보일 수 있는 디자인을 보다 아름답게 만들어가는 과정은 흥미로운 시간이였다. 부수적인 해결과제들이 있었고, 앞으로 착공 이후에도 끊임없이 문제는 발생하겠지만 이를 해결해가는 과정은 더욱 완성도있는 건물을 문드는데 있어 분명 필요한 시간이 될 것이다.
명대표님과 인에이가 함께하는 두번째 프로젝트 두둥💚 대지가 어데라고? 청담?! 청담에 인에이의 건축물이 들어서는 기대와 설렘으로 시작을 하였다💗 모든 대지들도 같겠지만 특히 강남의 땅들은 건축물의 디자인적인 면도 중요하지만 수익성을 포기하지 못하기 때문에 항상 두마리 토끼를 잡기위해 많은 고민과 노력이 필요했던 프로젝였다🐇 건축물은 높으되, 전면에서는 반듯하게 올라가며 층별 면적은 확보 라는 특명과 디자인 적인 면도 놓치지 않기 위해 고민에 고민과 피나는 노력으로 탄생한 프로젝트라 할 수 있겠다. 이제 절반이 왔고, 남은 후반부 잘 마무리 갑시다!
경사지에 위치한 땅을 활용한 공간의 level 계획과 대상지가 도로에 비스듬히 접한 모습을 디자인으로 잘 이끌어 냈던 좋은 프로젝트👍 게다가 이전에 함께 호홉을 맞춰왔던 건축주였기에 그 과정 또한 비교적 수월했었다🥰하지만 그 과정을 자세히 들여다 보면 건축디자인 이외의 현장의 대화와 조율이 많이 요구되었다😣건축 설계가 사무소에서만 있는것이 아닌 현장에서의 대화와 이해가 매우 중요함을 느낄 수 있었던 좋은 경험이었다🗣우리의 공식적인 업무는 끝났지만, 앞으로도 꾸준히 들여야 봐야 하는 미션을 남겨주겨준 프로젝트였다📜
청담동.jpg
실제로는 눈에 보이지 않는 대지 경계선에서 아이디어를 가져와 각도로 풀어낸것이 신박한 프로젝트였다🤤 특히 깊이감을 줄 수 있는 면이 왔다리 갔다리 하면서 리듬감을 주는게 참 좋다고 생각한다🌞 프로젝트에 직접 참여하진않았지만 이야기를 익히 들어오며 내적친밀감이 많이 올라왔는데, 아무쪼록 튼튼하고 이삐게 지어졌으면 좋겠다💪
사다리꼴의 평범하지 않은 대지의 형태가 건물의 형태로 이어지면서 주변과 잘 반응하는 건물 및 외관이 탄생했다고 생각한다🏢 외벽에 층간마다 각도와 두께에 다양성을 부여해 따분함의 가능성을 줄여준 부분이 재밌는 포인트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무엇보다도 주출입구 부분과 선큰 공간이 건물의 도로를 이용하는 불특정의 사람들을 끌어들이고 공간의 기억을 제공해줄 수 있는 특별함을 가지고 있다고 보여지고, 실제로도 그러하기를 바래본다!
청담동 프로젝트는 최근하고 있는 근생 3대장중 가장 처음으로 진행된 설계안이다👍 항상 처음이 아쉽고 부족한점이 많겠지만 인에이 신축 설계과정에 지침이 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던 것 같다. 그렇기에 이후에 같은 용도인 반포동 PM을 진행하면서 먼저 작성된 도면과 작업내용이 있기에 좀 더 원할한 일정 수행이 가능했던 것 같다. 최초의 돌출된 입면들이 현실적으로 정리되면서 다소 평이해 보일 수 있는 설계안에 정체성을 부여하는 고민들이 오히려 재미있는 작업이 되지 않았을까라는 생각을 해본다🤔 이후 감리를 하면서 접하는 여러가지 문제점과 고민들을 함께 공유하고 해결하는 과정이 수반된다면 인에이 대표 프로젝트로써 지침서가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
6 상은.png

SE

5 다연.png

DH 
(Project Assist)

01-3.png

YH 

bottom of page